휘날리는 벗꽃잎은 그대마음과도 같고
흔들리지않는 고목 나의사랑과도 같네